동물의료봉사 이어가는 국경없는수의사회&경기도수의사회

각각 양주와 여주 유기견보호소 봉사활동 펼쳐

등록 : 2020.11.16 11:11:54   수정 : 2020.11.16 11:13:56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수의사 단체들의 동물의료봉사활동이 계속 이어지고 있다. 15일(일) 국경없는수의사회와 경기도수의사회가 각각 경기도 지역의 유기동물보호소를 방문해 봉사를 진행했다.

국경없는수의사회(대표 김재영)와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봉사동아리 나눔회(지도교수 이인형)는 경기도 양주시 광적면 소재 양주 유기견보호소를 방문해 유기견 100마리를 대상으로 건강상태 점검 및 예방접종을 진행했다.

두 단체는 지난 8일에도 함께 고양시 소재 유기동물보호소에서 함께 동물의료봉사를 펼친 바 있다. 국경없는수의사는 29일 남양주에 있는 유기동물 보호소를 방문해 올해 마지막 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같은 날 경기도수의사회는 경기도 여주에 있는 여주쉼터보호소를 찾았다.

경기도수의사회 동물복지위원회(동물복지분과)는 2013년 9월 ‘생명과 생명이 만나는 곳’을 모토로 창립한 뒤, 사설 유기동물보호소에 의료지원을 중심으로 동물복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여주쉼터는 개농장에서 구조한 개를 1~2마리씩 임시보호하다가 개체수가 80여 마리까지 늘어난 곳이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경기도수의사회 소속 수의사 6명과 일반봉사자 7명은 17마리 유기견을 중성화수술했으며, 이외에도 광견병 예방접종, 기생충구제, 피부병치료를 했다.

한편, 경기도수의사회는 최근 ‘2020 대한민국 반려동물 문화대상’에서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장상을 받았으며, 한병진 동물복지분과위원장은 ‘뉴스1 대표이사상(동물의료봉사 부문 대상)’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