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의사 엄마의 딸 서울대 수의대 보내기 ‘이렇게 키워서 서울대 보냈습니다’

장경미 세계로동물의료센터 원장의 합격스토리 화제


0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수의사 부부가 키우는 딸이 서울대 수의대에 합격했다. 딸의 서울대 합격을 위해 노력한 엄마가 자신의 노하우를 담아 자녀교육법을 책으로 펴냈다.

세계로동물의료센터 장경미 원장이 쓴 <이렇게 키워서 서울대 보냈습니다>가 그 주인공이다. 지난 6월 출간된 책이 입시철을 맞아 다시 관심을 받고 있다.

25년 차 수의사인 장경미 원장은 남편인 허정 원장과 함께 관악구에서 세계로동물의료센터를 운영하며 사랑의 열매 성금 기부, 경상국립대학교 대학발전기금 출연 등 지역 공동체와 후배들을 위해 꾸준히 노력 중이다.

책은 ▲서울대 합격 이야기 ▲서울대 보낸 엄마의 특별한 7가지 조언 ▲서울대 합격의 공부법 ▲당장 써먹는 성공하는 자녀교육법 4개 챕터로 구성됐다.

각 챕터에는 ‘서울대 합격의 비밀’, ‘성공적인 입시를 위한 필수조건’, ‘인성은 내 아이의 평생을 좌우한다’, ‘가족이 함께 대화하자’, ‘수업 기간에 공부의 50%를 끝낸다’ 등 세부 내용이 담겨있다.

출판사 측은 “책 속 아이는 할아버지의 재력, 아빠의 무관심, 엄마의 정보력 없이 서울대 입시에 성공했다”며 “저자인 장경미 원장은 긍정적인 마음가짐으로 아이와 함께하는 순간을 소중히 여기며 즐기는 육아법을 실천했다”고 전했다.

이어 “육아법, 교육법을 다룬 많은 책 중에서 이 책이 빛을 발하는 것은 교육전문가가 아닌 아이를 키우는 워킹맘으로서, 때로는 옆집 언니가 알려주듯 자녀교육법을 상세히 알려주며 특별한 조언을 담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저자 : 장경미 / 출판사 : 북랩 / 페이지 : 200쪽 / 가격 14,800원

수의사 엄마의 딸 서울대 수의대 보내기 ‘이렇게 키워서 서울대 보냈습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