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박코리아,코로나 극복 위한 `미미사 창립전` 후원…8월 5∼11일

등록 : 2020.07.27 18:16:37   수정 : 2020.07.27 18:17:49 데일리벳 관리자

버박코리아(대표 신창섭)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미 있는 전시회를 후원한다고 밝혔다. 버박코리아는 ‘동물과 사람의 공존’을 위한 전시를 꾸준히 개최·후원하고 있다.

버박코리아가 후원하는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 극복을 위한 그림쟁이들의 희망 초석으로 인류 희망을 꿈꾸다’를 주제로 열리는 <미미사창립전>이다.

올해 1월 ‘Hug 끌어안다’ 전시에 이은 2020년 두 번째 버박코리아 초대전으로 특별히, 신창섭 대표가 2018년에 그린 크로키작품도 전시된다.

미미사는 ‘미술을 사랑하는 아름다운 사람들의 모임’으로, 이번 전시회에는 미미사의 창립멤버인 8명의 유명작가가 참여한다.

한국 캐리컬쳐아티스트 협회 초대이사장을 역임한 문악보 작가는 “미미사 창립전은 코로나19라는 어려움 속에서 생활방역을 지키며 99%의 만남을 온라인으로 지속해온 그림쟁이들의 코로나19 대항기라고 할 수 있다”며 “어려움과 힘듦에 넘어지기보다는 우리가 가지고 있는 열정으로 작업에 몰두하면서 만들어낸 결과물이다. 모두에게 자그마한 행복이 되어 어려운 시간을 이겨나가는 귀한 초석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전시에 직접 참여한 신창섭 버박코리아 대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미미사 창립 작가분들의 열정과 인류애, 미래 희망의 모습이 감명적”이라며 “미래 희망을 위한 노력이 이번 전시회를 통해 관람객들에게 잘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올해 전후반의 초대전을 통하여 미술문화공동체의 일조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본인의 첫 작품도 전시되어 설레는 마음이 있다”고 덧붙였다.

<미미사창립전>은 8월 5일(수)부터 11일(화)까지 서울 인사동 경인미술관 아틀리에관에서 열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