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수의대, 코로나19로 간소화된 수혼제

등록 : 2020.12.03 05:32:46   수정 : 2020.12.03 12:33:56 김민서 기자 alstj9678@hanmail.net

제주대학교 수의과대학이 11월 27일 수혼제를 개최했다.

수의학 발전을 위해 희생된 동물들의 넋을 기리는 수혼제는 매년 제주대 동물병원 옆 수혼비에서 열리고 있다.

올해 수혼제는 코로나19 방역상황을 고려해 축소된 규모로 진행됐다. 교수진과 학년 대표 등으로 참가 인원을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했다.

김형석 학생회장이 대표로 위혼문을 낭독한 후, 교수 및 각 학년 대표들의 흰 국화를 전달하고 묵념을 이어갔다.

제주대 수의대 김경록 학생(예1)은 “희생된 동물들이 위로를 받았으면 좋겠다.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돼 다음 수혼제는 더 많은 학생들이 참가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민서 기자 alstj9678@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