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수의사회 의료봉사단 YANA, 영종도에서 올해 마지막 봉사

영종도 사설보호소에서 동물의료봉사...경인여대 반려동물보건학과 동참


1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인천광역시수의사회 의료봉사단 야나(YANA, 단장 이재필)가 3일(일) 영종도의 한 사설보호소(민간동물보호시설)에서 동물의료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올해 마지막 동물의료봉사였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인천시수의사회 소속 수의사들과 경인여대 반려동물보건학과 허제강 학과장 및 학생 16명이 참여했다.

수의사들은 보호 동물의 중성화수술과 예방접종을 시행했으며, 경인여대 학생들은 청소 등 환경개선 활동을 진행했다. 오전 9시 30분에 시작된 봉사는 12시 30분에 종료됐다.

씨에이치디, 우리와에서 사료를 후원했고, 한국조에티스에서 종합백신을 지원했다. 또한, 녹십자수의약품에서 심장사상충예방약과 항생제 등 약품을 후원했으며, 메사메디칼에서 초음파수술기 소노블레이드 3대를 지원했다. 인천탁주에서도 반려동물 간식을 후원했다.

지속성 광범위 항생제 ‘듀라벳25’와 반려동물전용 진통소염제 ‘베트로캄’, 24시간 지속 광범위 항구토제 ‘노바트’, 내외부기생충 예방 및 구제제 ‘데피니트’ 등을 후원한 녹십자수의약품 측은 “앞으로도 동물의 건강과 복지 증진에 노력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올해 승봉도 길고양이 중성화수술 봉사 등 여러 활동을 펼친 야나는 이날 봉사활동을 끝으로 올해 활동을 마무리했다. 야나는 내년 봄 봉사활동을 재개할 예정이다.

한편, 인천광역시수의사회(IVMA, 회장 박정현)는 지난 2020년 ‘사람과 동물이 모두 행복한 사회를 만들겠다’는 목표로 수의료봉사단 야나(You Are Not Alone)를 설립해 수의사가 없는 섬, 외곽 지역을 중심으로 수의료 지원이 절실한 개인 및 단체를 돕고 있다.

인천시수의사회 의료봉사단 YANA, 영종도에서 올해 마지막 봉사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