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수의사회,김기현·권명호 의원과 간담회 진행

울산시수의사회 주최로 만남 성사...지부수의사회 역할 중요

등록 : 2020.08.05 10:16:37   수정 : 2020.08.05 10:41:20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대한수의사회(회장 허주형)가 4일(화) 국회를 찾아 김기현 의원(미래통합당, 울산 남구을)과 권명호 의원(미래통합당, 울산 동구)을 차례로 만나 간담회를 가졌다.

왼쪽부터) 이승진 회장, 김기현 국회의원, 허주형 회장

허주형 대한수의사회장은 이날 두 명의 의원에게 대한수의사회 현황을 설명하고, 발전하는 반려동물 문화와 수의사의 사회적 역할, 동물 관련 주요 이슈 등에 대해 논의했다. 반려동물 임상은 물론, 동물방역·위생 등 공직, 제약·사료 등 산업계에서도 수의사들의 활약하고 있다는 점도 소개됐다.

두 의원은 모두 반려동물 인구 증가와 함께 수의사의 사회적 역할이 중요하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수의계와 동물 관련 주요 현안 해결에 관심을 표했다.

김기현 의원은 과거 울산시장 후보 시절 ‘울산 반려동물문화센터 건립’을 공약할 정도로 반려동물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왔다. 김 의원의 공약사업이었던 울산 반려동물문화센터는 곧 개장을 앞두고 있다.

왼쪽부터) 허주형 회장, 권명호 국회의원, 이승진 회장

권명호 의원은 반려견을 양육 중인 반려인으로서 반려동물을 양육하기 전후 자신과 가족의 변화를 언급하는 등 반려동물의 긍정적 영향을 강조했다. 또한, 반려동물 관련 문화 발전을 위해 제도적/정책적 뒷받침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두 의원은 모두 국회의원연구단체인 ‘동물복지국회포럼’에 가입해 동물보호복지 관련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이날 간담회는 울산 지부(울산광역시수의사회) 이승진 회장의 주선으로 성사됐다. 이승진 회장은 직접 여의도를 찾아 허주형 회장과 함께 간담회에 동석했다.

허주형 회장은 이승진 회장의 노력에 감사를 전하며, 수의계 발전과 현안 해결을 위한 대국회활동에 지부의 도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