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보호단체·농림축산검역본부 간 간담회 개최

등록 : 2018.06.30 09:38:30   수정 : 2018.06.30 09:38:30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20180627qia_animals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6월 27일(수) 동물보호단체 대표 등 관계자 13명을 초청하여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동물등록제 활성화, 유실·유기동물 관리, 동물학대 처벌 강화 등 정부에서 추진 중인 다양한 동물복지 대책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동물보호단체와 검역본부가 더욱더 소통하고 협력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봉균 검역본부장은 유기동물 보호 및 입양캠페인, 동물등록제 등 동물복지 수준 향상을 위한 동물보호단체들의 많은 활동에 감사를 표하며, 반려동물 소유자 책임의식 강화 등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 확산 및 농장·실험동물 복지를 위해 동물보호단체와 검역본부가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간담회에서는 개 식용 금지 등 동물학대 방지를 위한 대책, 유기동물 감소를 위한 반려동물 중성화 수술비 지원 도입 검토, 농장동물 등에 대한 인도적 살처분·도태 시행, 동물실험윤리위원회 외부 위원 추천 제도 개선 등 동물복지 향상을 위한 다양한 의견이 개진됐다.

이어 조류인플루엔자 연구진단과 등 실험실 견학, 수의연구를 위해 희생된 동물을 추모하는 축혼비 방문도 진행됐다.

문운경 검역본부 동물보호과장은 “이번 간담회를 통해 검역본부와 동물보호단체 간 소통과 협력의 장을 마련하였으며, 앞으로도 현장의 의견을 모아 우리나라 동물복지 향상을 위한 대책 마련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미국 프리미엄 처방식 VRS 런칭…50개 동물병원 제품 무료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