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물약품협회 2017년도 제1차 자문위원회 개최

등록 : 2017.03.01 12:08:18   수정 : 2017.03.01 12:08:18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한국동물약품협회(회장 곽형근)가 2월 27일 서울 서초동에서 2017년도 제1차 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날 자문위원회에는 22명의 자문위원이 참석했으며, 2016년도 산업현황, 2017년도 협회 사업계획에 대한 보고가 이어졌다.

동물약품협회 측은 2016년 동물용의약품 산업은 내수 6,989억 원, 수출 2억3천6백만 불을 달성했다고 전했으며, 특히 올해에는 동물용의약품 산업 종합지원 사업예산이 융자가 78억 8천만 원, 보조는 6억 3천만 원 등 총 85억 원의 예산이 확보된 만큼 보다 적극적인 해외시장 개척 활동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종합 토의에서는 가축방역 분야에서 소독제 교육·홍보 강화, 생산자단체와의 협력 강화, 정부지원으로 백신개발, 가축 전염병에 대한 범정부적 방역체계 구축에 대한 논의가 진행되었고, 수출 분야에서는 품목별 수출 세부사항 분석 및 수출한계 상황에 대비한 방안검토, 한-중 동물약품 포럼 개최 등이 거론되었으며, 기타사항으로 정부기관 내 동물약품 전담 조직구축으로 정부지원 확대, 기술연구원 동물용의약품 기술개발 관련 로드맵 구축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되었다. 

곽형근 동물약품협회 회장은 “동물약품산업이 향후 수출산업으로 발전할 것”이라며 “동물약품기술연구원을 통한 기술지원으로 업계 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금년에는 동물약품산업 홍보에 중점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이어 “생산자단체 및 전문 언론과의 소통강화, 한-중 동물약품 포럼을 통한 인허가 담당자 네트워크 구축에도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퓨리나 프로플랜 처방식 신제품 `피부·결석·소화기·비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