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의인물사전 5] 김교준(金敎凖) 수의사

등록 : 2018.01.15 13:13:08   수정 : 2018.02.02 15:52:49 데일리벳 관리자

biographical-dictionary5
한국수의인물사전 5. 김교준(金敎凖, 1924~2007).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 초대 학과장 및 부속가축병원장

호는 죽천(竹泉)이며 1924년 1월 24일 경상북도 구미군 구미읍(현 구미시)형곡동에서 출생하였다.

1937년 구미공립보통학교, 1942년 이리농림학교 수의축산과를 졸업하였고, 조선총독부 산하 경주 종양장(種羊場, 1943. 6.~1944. 4.)을 거쳐 1945년 11월 경북 선산군 농회기수로 발령받아 선산군 축정계장(1945. 12.~1948.4.)으로 승진하였다.

그 후 농림부 촉탁 공수의로 활동하던 중 1954년 3월 경북대학교에 수의학과가 신설되어 동생 입학 원서를 사러 갔다가 자신도 만학을 결심하고 입학하여 1회 졸업생이 되었고, 이어서 1960년에는 경북대학교 대학원 석사 과정을 마쳤다. 

1975년에는 유우, 산양 및 견의 유즙 내 잔류 항생물질에 관한 연구로 충남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1963년 4월 6일 충남대학교 농과대학 축산학과 전임강사로 교직을 시작하였는데, 이때 나이가 40세였으니 당시로서는 늦은 편이었다. 자신의 회고록에서 “나는 만학자로서 부끄러움도 잊고서 나름대로 열심히 근무하려고 노력”이라는 글을 남겨 그의 겸손함을 알 수 있다.

그는 축산학과에서 유일한 수의사이면서 현장(임상) 경험을 겸비하였기에 임용 직후 근무 장소가 목장으로 결정되었고 농과대학에 가축병원이 개설된 후에는 가축병원장을 겸하였다.

1970년대 후반 국민 소득이 향상되어 축산 식품 수요가 증가하고 수도권의 도시가 확장되자 축산인들이 사업장을 경기 지역에서 충청권으로 옮기는 사례가 증가하였다. 하지만 충청도에는 수의학 교육 기관이 없었기 때문에 수의사들은 모두 타 지역 졸업생들로 구성되어 있었다. 목마른 사람이 우물 판다는 속담과 같이 충남대학교에 수의학과를 신설하기 위해 수의사가 노력해야 했지만 대학 전체에 수의사가 그와 필자(의과대학 소속) 두 사람뿐이었다.

그는 정년이 얼마 남지 않았다는 이유로 수의학과 신설에 소극적이어서 필자가 옆에서 권유하며 기회가 있을 때마다 도왔다. 한편 4년제인 수의과대학들이 1974년에 예과 2년 과정을 두는 6년제로 통폐합및 개편되었다가 1976년에 예과가 폐지됨에 따라 서울대학교, 경북대학교, 전남대학교에 이어 건국대학교(1979), 경상대학교(1979), 전북대학교(1980)에서도 4년제 수의학과가 부활했으며, 충남대학교에 수의학과가 신설되어 1982년 3월에 첫 입학생을 맞게 되었다.

그러나 수의학 교육을 위한 시설은 마련되지 못한 상태여서 입학생들은 공과대학에서 방치하였던 섬유공학과 창고를 빌려 강의실로 사용해야 할 정도였다.

그러니 수의학과의 교육 환경과 인사 등 모든 것을 새로이 갖추어야 했던 그의 노고를 짐작할 수 있다. 당시 그는 농과대학 축산학과에서 수의학과로 소속이 변경되면서 초대 수의학과장에 임명되었고, 부속가축병원은 그가 원장을 계속함에 따라 자연스럽게 수의학과로 이전됐다.

충남대학교에 임용되기 전에 공수의로 활동한 경험이 있는 그는 부임 후 대학본부에 가축병원 신설을 건의하여 문화동 캠퍼스 부지에 설립 허가를 받았고, 1965년 3월에 자그마한 가축병원을 개원하였다. 사실은 이보다 1년 전쯤 대흥동 민가에 가축병원을 개설하였으나 민원이 발생하자 축산학과 소속일 때는 캠퍼스 내에만 가축병원을 개설하기로 농림부와 약속을 한 후 대흥동 가축병원을 폐쇄하고 문화동에 신축하게 되었다. 그는 수의학과가 신설되고 임상교수(김덕환)가 병원장을 담당하기 전까지 이 가축병원의 병원장을 겸하였다.

1963년 4월부터 1982년 2월까지 전임강사(1963. 4.~1964. 6.), 조교수(1964. 6.~1970. 8.), 부교수(1970. 8.~1972. 12.), 교수(1973. 1.~1982. 2.)로 약 22년 동안 농과대학 축산학과에 근무하면서 가축질병학 등의 강좌를 담당하였다. 또한 농과대학 학생과장(1969. 6.~1970. 2.), 축산학과장(1977. 10.~1980. 4.), 가축병원장을 겸하였다.

1982년에 수의학과가 신설되고 나서는 수의학과장(1982. 3.~1984.5.)과 가축병원장을 겸하고 수의산과학 강좌를 담당하였다. 여러 가지 어려움을 헤치고 충남대학교 수의학과의 터전을 닦은 그는 1989년 2월 28일에 정년퇴임했는데, 수의과대학이 아닌 농과대학 수의학과 소속으로 학교를 떠나는 아쉬움이 있었다. 정년퇴임 후 고향인 구미로 귀향하여 여생을 조용히 지내다가 2007년 2월 11일 타계하였다. 글쓴이_김무강

*이 글은 한국 수의학 100여년 역사 속에서 수의학 발전에 기여를 한 인물들의 업적을 총망라한 ‘한국수의인물사전’에 담긴 내용입니다. 대한수의사회(회장 김옥경)와 한국수의사학연구회(회장 신광순)가 2017년 12월 펴낸 ‘한국수의인물사전’은 국내 인사 100여명과 외국 인사 8명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는데요, 데일리벳에서 양일석 전 서울대 수의대 교수를 비롯한 편찬위원들의 허락을 받고, 한국수의인물사전의 인물들을 한 명 씩 소개합니다.

- 한국수의인물사전 인물 보기(클릭)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새롭게 변화한 스페시픽 고양이 사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