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와 고양이의 피부` 서울대 반려동물 문화교실,12일 열린다

황철용 서울대학교 동물병원 피부과 교수 강사로 나서

등록 : 2015.12.01 15:59:47   수정 : 2015.12.01 15:59:47 김연종 기자 dc3412@dailyvet.co.kr

10th_svmth_education
서울대학교 동물병원이 오는 12월 12일(토) 오후 3시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3층 스코필드홀에서 ‘서울대학교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개최한다.

이번 문화교실은 특별히 서울대학교 동물병원 피부과 교수인 황철용 교수가 직접 강사로 나서 ‘개와 고양이의 피부 바로알기’를 주제로 강의한다. 

서울대학교 동물병원 측은 “반려동물의 피부, 어떻게 관리해주어야 할지, 어떤 상황에 병원에 가야하는건지 궁금했다면 이번 강의를 통해 올바른 피부 관리방법과 대표적인 피부질환에 대해 알아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문화교실은 반려동물 보호자 100명(선착순)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되며, 참가신청은 서울대학교 동물병원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가능하다.

서울대학교 반려동물 문화교실은 ‘사람과 반려동물이 행복하게 더불어 사는 반려동물 문화정착’을 위해 서울대학교 동물병원이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무료 공개 세미나다.

서울대학교 수의과대학 동물병원은 지난해 6월 ‘개의 행복한 노년기를 위한 우리의 역할’을 주제로 첫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개최한 뒤 지금까지 정기적으로 총 9번의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개최하여 반려동물 보호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카길 뉴트리나에서 세미나를 후원한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반려견 피부관리·다이어트 한 번에` 알파벳 D2 사료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