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생 및 동물병원이 참여해 직접 경북대 수의대 시설을 개선했다

학생회비 이월금·동물병원 후원금 등 총 980여만원 사용

등록 : 2019.05.21 00:49:26   수정 : 2019.05.21 10:36:39 박창민 기자 changminpark9575@dailyvet.co.kr

20190520knuvet1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 (학장 권오덕) 학생들이 직접 학교 시설을 개선했다. 27대 ‘다원’과 28대 ‘연’ 학생회의 연속 사업으로 진행된 이번 시설개선 사업은 수의과대학의 학생회비 이월금 약 500만원과 대구시 로컬 동물병원 후원금 등 총 9,826,500원으로 진행됐다.

지난해 10월 26일 시설개선 TF가 출범했고, 27대 공동학생회장이던 조영광 학생(14학번)이 TF팀장을 맡았다. 모든 수의대 학생들의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학번별로 최소 한 명 이상의 학생이 TF에 포함되도록 자원을 받아 총 9명으로 구성된 TF팀을 꾸린 것이 특징이다(14 원형석, 15 최혜준, 16 임해랑, 16 제나영, 16 허준학, 17 류윤희, 18 김종흔, 18 유현우).

시설개선 사업은 주로 새로운 물품 구입 및 기존 시설 교체로 진행됐다. 수의사 국가시험준비실, 수의예과 과방, 수의대 학생회실, 휴게실, (구)동아리방을 대상으로 문, 의자, 소파, 냉장고, 에어컨 등을 새로 설치했다.

20190520knuvet3

20190520knuvet2

특히 국가시험준비실의 경우, 경북대 본부에 준비실 리모델링(방음시설 설치) 필요성을 부각하기 위해 100만원을 경북대학교 발전기금으로 출현하기도 했다.

본 동물메디컬센터(대표원장 김태일), 대구 동물메디컬센터 (대표원장 임재현), 죽전동물메디컬센터 (대표원장 이동국) 등이 이번 경북대 수의대 시설개선 사업을 후원했다.

조영광 시설개선 TF팀장(전 수의과대학 공동학생회장, 현 경북대학교 부총학생회장)은 “학생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시설개선이 이루어져서 정말 다행”이라며 “학생회장 장학금을 추후 발전기금에 넣어 학생들을 위한 수의학관을 만드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박창민 기자 changminpark9575@hotmail.com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간] 이번 견생 두부여서 좋았다 `내 두 번째 이름,두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