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권행동 카라 `동물복지정책팀 신설 환영+동물복지국 설치 기대`

등록 : 2018.06.07 21:18:27   수정 : 2018.06.07 21:20:14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동물권행동 카라(대표 임순례)가 농식품부의 동물복지정책팀 신설을 환영하며, 동물복지국 설치를 기대한다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했다.

카라는 “농식품부가 기존의 축산정책국 산하 축산환경복지과 내에 있던 동물복지팀을 분리하여 별도의 과 단위 조직인 ‘동물복지정책팀’을 신설한다고 밝혔다”며 “국가의 동물보호 업무 주관부서가 ‘과’ 단위로 승격되어 비로소 기존 ‘축산환경복지과’로부터 분리·독립하게 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다른 부서들과 일단 ‘과’ 단위에서 어깨를 나란히 하여 최소한 이와 동등한 권한과 책무를 부여받게 됐다”며 “앞으로 ‘과’ 단위로서의 동물복지정책팀이 모든 동물의 보호와 복지 그리고 이를 위한 정책을 근간으로 바로 설 수 있게 된 것을 다행으로 생각한다”고 전했다.

지속적인 인력 및 조직 확충도 당부했다.

카라는 “여기서 멈추지 말고 중앙 및 지방 정부의 동물보호․복지 조직 및 인력 확충 등으로 동물보호 정책이 올바른 방향에서 추진되고 일선에서 잘 이뤄지도록 계속 전진하길 기대한다”며 “막중한 동물보호․복지 정책과제의 효과적 수행을 위하여 동물복지국으로 강화되기를 응원한다”고 밝혔다.

이어 “장차 동물복지국이 설치되면 동물복지국 산하 ‘반려동물복지과’, ‘농장동물복지과’, ‘산업동물복지과’ 등으로 동물보호․복지 업무를 체계화해줄 것도 아울러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바이오노트 Vcheck, 항원·항체 검사 출시 `장비로 정확히 읽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