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티팜, 아프리카돼지열병 진단키트 품목허가

등록 : 2020.09.15 14:11:45   수정 : 2020.09.15 14:11:48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옵티팜이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유전자 진단키트에 대한 품목허가를 취득했다고 14일 밝혔다.

옵티팜의 ASF 유전자 진단키트는 RT-PCR 기법을 활용한 동물용 체외전단시약으로, ASF 감염이 의심되는 돼지의 혈액이나 조직 검체를 검사하는데 활용된다.

옵티팜은 ASF가 유행한 베트남에서 민감도, 특이도 등 진단키트 성능 테스트에 성공했다고 전했다.

진단키트 사업의 포문을 ASF 키트로 열고 동남아 등 해외시장 진출을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김현일 옵티팜 대표는 “ASF 진단키트 품목허가는 옵티팜의 진단키트 사업의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