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2일 `생물다양성의 날` 알린 한국동물원수족관협회 KAZA

카자, 23일 서울대공원에서 기념품과 리플렛 배포

등록 : 2020.05.25 18:52:44   수정 : 2020.05.25 18:53:16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5월 22일은 국제 생물다양성의 날이다. 생물다양성 협약이 발표된 날을 기념하고, 생물 종 다양성에 대한 이해와 보전을 위해 UN이 제정한 날로, 올해 국제 생물다양성의 날(International Day for Biological Diversity) 테마는 Our solutions are in nature였다.

(사)카자(KAZA, 한국동물원수족관협회)가 5월 22일 국제 생물다양성의 날을 기념해 23일(토) 서울대공원에서 기념품과 리플렛을 배포했다.

이번 홍보 행사는 특별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의 교육 없이 진행됐다.

카자가 배포한 리플렛에는 생물다양성의 정의와 중요성, 생물다양성 위협요인,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노력에 대한 내용이 담겼다.

특히, 멸종위기종 보전 기관으로 지정된 동물원, 수족관에서 ▲유전자 분석 등 번식을 위한 연구 활동 ▲번식 개체 야생 방사 및 추적 관찰 ▲야생동물 구조치료 ▲서식지내 야생동물 보전 ▲ 종보전 및 생물다양성 교육 등 다양한 종보전 활동을 하고 있다는 설명도 포함됐다.

시화호 습지에 방사된 삵, 지리산 방사 반달가슴곰, 수족관에서 번식된 푸른바다거북, 서울 도심 공원에 복원된 금개구리 등의 사진도 함께 실렸다.

(사)카자 측은 “이번 세계 생물다양성의 날 행사는 생태교육 없이 진행됐지만, 많은 분이 관심을 가져주셨다”라며 “500여명의 시민들에게 생물다양성의 의미와 보전 필요성을 알리는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 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