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보험 활성화 국회토론회 9일 개최…허은아 의원 주최

등록 : 2022.08.04 17:37:42   수정 : 2022.08.04 17:40:17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반려동물보험 활성화를 위한 국회토론회가 개최된다. 토론회 주제는 ‘성숙한 반려문화정착과 동물진료비 부담 완화를 위한 반려동물보험 활성화’다.

국민의힘 허은아 국회의원이 주최하는 이번 토론회는 8월 9일(화)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토론회 발제는 정지연 한국소비자연맹 사무총장(소비자 중심의 동물병원 진료서비스 개선방안)과 심준원 반려동물보험연구소 소장·펫핀스 대표(반려동물보험 부진 원인 분석과 활성화를 위한 정책 제안)가 맡았다.

발제 후에는 지정토론이 이어진다.

허주형 대한수의사회장, 정희선 농식품부 사무관, 이동엽 금융위원회 과장, 주병권 손해보험협회 부장이 지정토론자로 나서며, 백영호 한국반려동물산업경제협회 회장이 좌장을 맡았다.

좌장을 맡은 백영호 회장은 “그동안 펫보험을 둘러싼 구조적인 문제로 실질적인 논의가 이뤄지지 못했다”며 “현 정부의 강한 의지가 바탕이 돼 현실적인 방안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허은아 의원은 “새 정부 출범 이후 동물권 실현에 한 걸음 더 다가섰지만, 실질적인 시행 방안과 그 범위를 조절할 때 많은 논의가 필요하다”며 “이번 토론회가 그 시발점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윤석열 정부의 110대 국정과제에는 ▲맞춤형 펫보험 활성화 ▲간편한 보험금 청구 시스템 구축 추진 등 반려동물보험 관련 정책이 담겨 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