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펫, 반려동물 영양제 임팩타민펫으로 출사표

사람 건강기능식품 제조시설에서 생산

등록 : 2022.11.28 12:10:46   수정 : 2022.11.28 12:45:33 데일리벳 관리자

반려동물 헬스케어 전문기업 ‘대웅펫’이 반려동물용 프리미엄 영양제를 출시하며 반려동물 시장에 출사표를 던졌다.

대웅펫은 대웅제약의 스테디셀러 ‘임팩타민’을 반려동물용 영양제로 개발한 임팩타민펫 강아지·임팩타민펫 고양이 2종을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비타민B 8종을 중심으로 비타민 A·D·E·K, 아연, 셀렌, 타우린 등을 반려견·반려묘의 특성에 맞게 반영했다. 반려동물의 활력 증진에 도움을 주고 면역력, 관절 등에 도움을 주는 성분을 추가해 구성했다.

임팩타민펫 강아지에는 피부에 도움을 주는 비타민E를, 임팩타민펫 고양이에는 필수 영양소인 타우린을 추가했다.

급여 편의성도 높였다. 임팩타민펫 강아지는 몸무게 5kg 소형견을 기준으로 소형 츄어블 1정을 하루 한 번 급여하면 된다.

캡슐 제형인 임팩타민펫 고양이는 캡슐을 열어 내용물을 사료나 간식에 섞어주는 방식으로 활용할 수 있다.

대웅펫은 “휴먼 스탠다드가 자사만의 원칙”이라며 “사료 제조시설이 아닌 식약처 인증 건강기능식품 제조시설에서 생산한다. 사료관리법 기준보다 깐깐한 식품 품질관리 기준을 적용하고 건기식 표시기준에 맞춰 영양성분도 모두 표시했다”고 설명했다.

대웅펫 문재봉 대표는 “국내 반려동물 시장이 성장하면서 좋은 사료를 찾던 반려인들이 반려동물의 건강을 확실히 챙기기 위해 보다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영양제에 눈길을 돌리고 있다”라며, “대웅펫은 제약 바이오 분야에서 축적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반려동물 건강보조제품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세계적으로 반려동물 건강보조제 시장은 성장하고 있다. 시장조사 기관 Custom Market Insights는 글로벌 반려동물 건강보조제 시장 규모를 2021년 약 2조 4000억 원에서 2030년에는 약 4조2000억 원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