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수의대, 대구 수성대와 동물보건사 양성 협력

등록 : 2021.07.19 15:22:05   수정 : 2021.07.19 15:22:11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수성대학교와 경북대 수의과대학이 동물보건사 양성에 협력한다.

수성대 김선순 총장과 경북대 수의대 김태환 학장은 16일 경북대 수의대에서 동물보건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업무협력 협약을 맺고 이 같이 합의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동물보건 전문인력 양성 ▲학생 현장실습 및 취업연계 등 협력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오는 8월 시행되는 개정 수의사법에 따라 시행되는 동물보건사는 동물병원 내에서 수의사의 감독 하에 동물 진료를 보조하는 전문 자격증이다.

이르면 내년초 시행될 첫 시험에 앞서 농림축산식품부의 양성기관 평가인증을 앞두고 있다.

2004년 개설된 수성대 애완동물관리과는 동물병원, 동물원·수족관, 미용 등 동물 관련 분야에 진출하는 졸업생 700여명을 배출했다. 곧 시행될 양성기관 인증평가를 받아 본격적인 동물보건사 양성에 나설 계획이다.

수성대 김선순 총장은 “동물의료 분야는 동물보건사제 도입 등으로 점점 더 전문화를 요구하고 있다. 경북대 수의대와 협약을 통해 동물보건사 인력 양성과 동물의료 분야 발전을 도모할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