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경없는 수의사회, 남양주 마석보호소에서 봉사활동

'마당개 중성화수술 필요성 알리는 계기 되길'

등록 : 2021.11.26 12:31:02   수정 : 2021.11.26 12:31:15 윤소윤 기자 yoonsoyun98@naver.com

생명존중 사회를 위해 수의학적 의료 활동을 펼치며, 동물보호복지 정책을 제안하는 비영리 민간단체 ‘국경없는 수의사회(Veterinarians Without Borders, 대표 김재영)’가 11월 21일(일) 남양주 마석보호소에서 동물의료봉사활동을 진행했다.

국경없는 수의사회의 2021년 4번째 봉사활동이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수의사, 수의대생, 업계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여했으며, 국경없는 수의사회 홍보대사인 박수홍 씨와 보호소 측 일반 봉사자도 동참해 봉사활동을 도왔다.

심장사상충 키트 검사 7마리 중 5마리 ‘양성’

봉사자들은 이날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4시까지, 암컷 중성화수술, 교상치료 및 심장사상충 검사 등을 진행했다.

봉사팀은 마취, 전처치, 임상병리, 수술, 회복 등으로 팀을 나눠 체계적인 봉사활동을 펼쳤다. 특히, 수술 테이블마다 혈관결찰 장비와 마취모니터링 장비를 마련해 안전한 수술이 가능하도록 했다.

암컷 중성화의 경우 개 20마리, 고양이 1마리의 수술이 진행됐고, 개 1마리의 교상 치료와 7마리의 심장사상충 키트 검사가 함께 진행했다. 키트 검사에서는 7마리 중 5마리가 심장사상충 감염 양성 반응을 보였다.

김재영 국경없는 수의사회 대표는 “사설 보호소 보호동물 중 상당수가 마당개 출신이지 않을까 싶다”며 “이번 봉사활동이 마당개의 심각성과 마당개 중성화수술의 필요성을 알리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마당개 중성화는 사회적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근본적인 원인이 될 수 있는 만큼, 정부와 사회의 관심과 수의사들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박수홍 국경없는 수의사회 홍보대사는 “보호소 아이들을 돕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고, 아이들을 위해 수고해주시는 모든 수의사분과 봉사자분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국경없는 수의사회는 지난 6월부터 <마당개 중성화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마당 등 실외에서 풀어놓거나 묶어놓고 기르는 반려견을 중성화함으로써 무분별한 개체수 증가를 막고, 관리 미흡으로 인한 잠재적 유기동물 발생을 방지하기 위한 사업이다.

윤소윤 기자 yoonsoyun98@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