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경외클럽,9월 8일 창립 60주년 정기총회 연다

등록 : 2018.08.30 17:31:55   수정 : 2018.08.30 17:31:55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2017vvc meeting

올해로 창립 60주년을 맞는 의료 봉사단체 생명경외클럽이 오는 9월 8일(토) 서울 하나금융그룹 명동사옥(2층 대강당)에서 정기총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1958년 창립된 생명경외클럽은 아프리카 오지에서 의료 봉사 활동을 했던 슈바이처 박사의 뜻을 본받고자 했던 서울의 5개 의과대학 학생들이 모여 창립하였으며, 지난 60년간 슈바이처 박사의 생명경외 사상을 실천하기 위해 서울과 수도권 및 농촌 의료취약 지역 주민들을 위해 의료 봉사를 실천해 온 단체다.

그간의 공적이 인정되어 2010년 보령의료봉사상, 2012년 아산상 청년봉사상을 받았으며 2015년에는 국민추천포상 대통령 표창을 받은 바 있다.

현재 10여개 의과대학, 치과대학, 간호대학, 약학대학, 수의과대학, 한의과대학 학생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졸업회원을 포함한 총 회원 수는 1,000여 명에 달한다. 생명경외클럽 측은 “국내에서 활동하는 의료봉사단체 중 가장 오래된 전통 있는 단체”라고 설명했다.

이번 총회에는 장창훈 이사장(예원내과의원)을 비롯해 전세일 고문(전 연세대 의대 교수), 김일순 골든에이지포럼 회장(전 연세대 의대 교수) 등 졸업회원 100명과 학생회원 등 약 200여 명의 회원이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행사는 ▲ 1부 예배 / 개회사, 축사(장창훈 이사장), 격려사(전세일 고문), 감사패 및 지도교수 위촉장 수여 ▲ 2부 만찬, 60주년 발자취 동영상 상영 ▲ 3부 총회 / 학생회원 합창 및 네임플레이트 수여 등의 순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생명경외클럽의 지난 역사를 돌아볼 수 있는 사진전과 회지(프레스) 전시 및 그동안 수상한 표창패 등도 전시된다.

생명경외클럽 이사장 장창훈 원장은 “생명경외클럽이 60년 동안 한결같은 활동을 해온 원동력은 슈바이처 박사가 주창한 생명경외 사상과 그것을 실천하고자 하는 학생들의 선한 의지”라며 “매 주말 독거노인 무료진료와 여름방학 때 농촌에서의 의료 봉사를 통해 학생들은 창립 당시 선배들의 순수한 마음과 경험을 체험하면서 의료인으로서의 바람직한 자세를 배우고 자신의 삶에서 그것을 실천해 나간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바이오노트 Vcheck Ab 보상 이벤트 개시‥11월 30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