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곤충산업연구회 산·학 협력 협약

등록 : 2018.06.09 16:35:31   수정 : 2018.06.09 16:35:31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20180608kaaap mou

한국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 (회장 김옥진 교수)와 곤충산업연구회(회장 마승현)가 지난 8일 시흥시 소재 곤충산업연구회에서 산학협력 협약과 컨설팅 사업 과제 계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곤충을 활용한 치유농업 시범사업을 공동으로 수행할 예정이며, 한국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는 곤충을 활용한 심리치료 프로그램 개발, 효과의 검증, 매뉴얼 개발 및 곤충 농가들의 역량 강화 교육 과정 운영을 맡아 수행한다.

한국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는 지난해 시흥시 생명농업기술센터 주관으로 시행된 ‘치유농업 육성 기술지원 시범사업(곤충 분야)’ 컨설팅 사업 과제를 맡아 곤충을 활용한 심리치료 효과를 과학적으로 규명한 바 있으며, 올해 곤충 활용 치유농업 분야에 지금까지의 성과를 접목해 표준화된 곤충 활용 심리치료 프로그램 개발 및 매뉴얼 보급으로 치유농업 확산에 이바지할 예정이다.

김옥진 동물매개심리치료학회장은 “곤충을 활용한 치유모델 개발 및 적용으로 농가 소득증대 및 국민의 정서적 안정 도모에 이바지할 수 있다”며, “이번 협약과 컨설팅 사업 진행으로 최근 급성장하고 있는 곤충산업의 패러다임을 치유농업 분야로 전환하고, 치유 곤충을 활용한 정서 및 심리적 치유 효과에 대한 과학적 지침 제시와 실무자 역량 강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버박 케토클로 SIS 샴푸, 미생물 감염 억제 신기술로 업그레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