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어트·성기능개선 제품에서 요힘빈 등 검출···주의 필요

등록 : 2016.01.29 15:03:02   수정 : 2016.01.29 15:03:12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승희)가 “지난해 하반기 해외 인터넷 사이트 등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다이어트 효과(65개), 성기능 개선(70개), 근육강화(69개)를 표방한 204개 제품을 수거·검사한 결과 29개 제품에서 이카린, 요힘빈 등 식품에 사용할 수 없는 유해물질이 검출됐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해당 제품들이 국내로 반입되는 것을 금지하기 위해 관세청에 통관금지를 요청했고,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는 관련 사이트의 차단을 요구했다.

다이어트 효과를 표방한 제나드린 코어(Xenadrine CORE), 퓨리펙스(Purifex) 등 5개 제품에서는 동물용 의약품으로 사용되는 요힘빈이나 비만치료제로 사용되었던 카스카라 사그라다 등이 검출됐다.

성기능 개선을 표방한 맨 파워(Man Power), 카마그라(Kamagra) 등 23개 제품은 의약품 원료로 사용되는 이카린, 실데나필 및 식품원료로 사용할 수 없는 통캇알리 등이 검출됐다.

근육강화제품인 솔리드(Solid)에서는 이카린이 검출됐다.

식약처는 “다이어트, 성기능 개선, 근육 강화 등 일부 해외직구 제품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유해물질이 검출된 제품의 자세한 정보는 식약처 홈페이지> 분야별정보 > 식품안전 > 식품안전정보 > 해외직구식품 유해정보알림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1601fda diet1

유해물질 검출 내역 ⓒ식품의약품안전처


201601fda diet2

검출 유해물질 정보 ⓒ식품의약품안전처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카탈리시스코리아, 동물병원 전용 반려동물 치료 보조제 11종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