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슬레 퓨리나,강동구와 11월 10일 `반려동물 사랑나눔 걷기대회` 연다

11월 8일까지 사전 신청, 참가비 전액 희귀난치성 질환 아동에 기부

등록 : 2018.10.25 15:28:31   수정 : 2018.10.25 15:28:31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인쇄

반려동물 식품 전문 기업 네슬레 퓨리나가 서울 강동구청과 함께 11월 10일 강동구 일자산 잔디광장에서 ’2018 반려동물 사랑나눔 걷기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반려동물과 반려인, 비반려인이 모두 모여 서로 소통하고 이해하는 화합의 장을 마련하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네슬레 퓨리나는 이날 전문가들이 직접 상담해주는 ‘반려동물 맞춤 사료 상담’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다. 퓨리나 측은 “상담 부스에서 반려동물의 종류 및 체중, 연령,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한 상담은 물론, 이에 따른 맞춤 사료 샘플도 받을 수 있다”고 전했다.

사료 상담 부스 이외에도 반려견 문제 행동 상담, 반려동물용품 바자회, 반려견 옷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11월 8일까지 사전 접수 가능하며, 행사 당일 현장에서도 접수할 수 있다.

참가비는 1만 원이며, 참가비 수익금은 전액 난치성 질환 아동을 돕기 위한 기부금으로 사용된다.

참가 신청은 사전 접수와 당일 현장 접수 모두 가능하다. 사전 접수는 오는 11월 8일까지 강동리본센터 홈페이지(클릭) 또는 대표 전화(070-4163-8055)로 신청할 수 있다.

참가비를 낸 이들에게는 반려용품, 간식 등 푸짐한 기념품이 증정될 예정이다.

네슬레 퓨리나 관계자는 “네슬레 퓨리나는 ‘반려동물과 반려동물을 사랑하는 사람들의 풍요로운 삶’을 최우선 가치로 하며, 강동구 반려견 문화교실 ‘서당개’ 운영, 겨울철 ‘모닝노크’ 캠페인 진행 등 반려동물과 사람이 공존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또 하나의 가족인 반려동물이 사람들과 조화롭게 살아갈 수 있도록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확산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간] 화제의 영화 원작소설 `베일리 어게인`:페티앙북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