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대 수의대 학생회,두 번째 `진로 더하기` 특강으로 이종길 교수 초청

현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

등록 : 2017.10.14 21:55:37   수정 : 2017.10.19 10:06:31 박창민 기자 changminpark9575@dailyvet.co.kr

20170929knuvet_leejongkil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의 두 번째 ‘진로 더하기’ 특강이 9월 29일 본과 3학년 강의실에서 개최됐다. ‘대학교수’ 직업을 주제로 마련된 이번 특강에서는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이종길 교수가 연자로 나섰다.

이종길 교수는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을 졸업한 뒤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 실험동물의학교실(진희경 교수)과 배재성 교수(경북대 수의대, 현 의과대학 교수)의 공동지도 아래 석사, 박사 과정을 취득했으며 현재 경희대학교 약학대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추석 연휴 전이라 참가한 학생 수는 많지 않았지만 특강의 질과 참석자들의 만족도는 높았다.

이종길 교수는 강의 시작전부터 모교 후배들과 서슴없이 대화를 주고받았으며 학생들이 궁금해하는 점이나 민감한 질문에 대해서도 진솔하게 답변했다.

이종길 교수는 본인의 학창시절 소개를 시작으로 ‘교수가 되기 위한 방법’, ‘교수가 되기 위해 했던 노력’, ‘진로 결정에 대한 조언’등을 설명했다.

특히, “교수가 편하고 쉬운 직업이라는 건 매우 잘못된 편견”이라며 교수를 진로로 희망하는 학생들은 그 전에 본인의 흥미와 확실한 의지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강에 참가한 권소희 학생회장은 “2학기 진로 더하기 세미나는 1학기 진로 강연 이후에 학우 분들의 희망분야 조사를 토대로 선배님을 초청하였다”며 “수의학도로서 타 전공의 교수님으로 임용되신 선배님의 솔직한 이야기를 들으며 진로를 고민해보는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대 수의대 제26대 벳:플 학생회는 향후 권환흥(대동물), 홍원희(아쿠아리움) 수의사의 초청강연을 이어갈 계획이며 홍원희(아쿠아리움)수의사의 강연은 11월9일 목요일로 변경되었다.

박창민 기자 changminpark9575@dailyvet.co.kr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퓨리나 프로플랜 처방식 신제품 `피부·결석·소화기·비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