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역본부, 질병진단기관과 소통확대 업무협의회 개최

등록 : 2013.06.26 11:48:33   수정 : 2013.11.26 10:41:09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용호)는 지난 6월 18일, 본부 대강당에서 가축질병 진단 표준화 및 협력 강화를 위해, 질병진단 기관간 업무 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업무협의회에는 16개 시·도 담당과장, 9개 민간 질병진단기관 진단 대표자 및 검역본부 업무 담당자 등 총 40여명이 참석했으며, 검역본부 2012년 질병진단 실적 발표와 함께 2013년 질병진단능력 정도관리, 질병진단연찬회, 질병진단 전문교육과정, 동물질병 진단지침 및 표준검사법 개정 등에 대한 심도있는 토의가 진행됐다.

질병진단기관 참석자들은 "협의회를 통해 질병진단과 관련한 소통 및 협력 분위기 조성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 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상호 정보 및 기술교류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검역본부는 이번 협의회를 통해 논의된 내용을 기반으로 '2013년 질병진단기관 정도관리 계획'을 확정하고, 질병진단기관에 대한 적극적인 교육 및 기술지원 등을 통한 동물 질병진단의 질적 향상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