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년 상반기 `동물용의약품 수출촉진협의회` 개최

등록 : 2013.06.28 11:57:19   수정 : 2013.11.26 10:39:36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동물용의약품수술촉진협의회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용호, 이하 검역본부)는 동물용의약품 수출과 관련하여 업계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고, 이를 개선하기 위해 "2013년도 상반기 동물용의약품 수출촉진협의회"를 개최했다.

24일 검역본부 대강당(1층) 세미나실에서 개최된 이번 수출촉진협의회에는 한국동물약품협회를 비롯한 수출관련 19개 업체 22명의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Indo Livestock 2013 EXPO&Forum 참석결과 발표, 동물용의약품 수출현황(`12년도 및 `13년 1분기), 세계 동물용의약품 시장여건 및 주요 수출국가 현황 분석, 향후 수출산업발전 등에 대한 토의가 진행됐다.

특히 이번 협의회에서는 수출용 동물용의약품 품목허가 첨부서류 간소화 및 방글라데시 정부가 요구하고 있는 위생증명서(Health Certificate)에 대한 내용이 집중 토의됐다.

위성환 동물약품관리과장은 "수출산업 활성화를 위한 상대수출국 동물용의약품 관련 규정 파악의 중요성 및 틈새시장의 선점" 을 강조했으며 "업계에서 건의한 내용에 대해서는 관계기관 협의 및 법령검토 등을 통해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검역본부는 앞으로도 품목별·국가별 수출지원 방안마련을 위한 협의회를 개최하고, 협의된 내용에 대해서 후속처리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