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채웅 전북대 교수, 전주시 동물복지 총괄자문관 위촉

등록 : 2020.06.29 15:46:40   수정 : 2020.06.29 15:46:42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전주시가 동물복지정책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전북대 수의대 임채웅 교수를 동물복지 총괄자문관으로 위촉했다고 26일 밝혔다.

동물친화도시 조성을 추진하는 전주시가 관련 정책 기획 시 전문가 자문을 받기 위해서다.

임채웅 교수는 전북대 동물질병진단 센터장을 역임하고 국립공원 종복원 사업 등 동물 관련 정책 기획 경험을 갖췄다.

임 교수는 향후 2년간 동물복지 총괄 자문관으로서 ▲동물복지 향상 전략 ▲반려동물 문화정착 위한 교육 프로그램 ▲유기동물·길고양이 보호 방안 ▲전주생태동물원 역할정립 및 시설환경 개선 등을 자문하는 싱크탱크 역할을 맡게 된다.

임채웅 교수는 “생물다양성 보존과 생명존중, 반려동물  문화 확산을 위한 틀을 전주시 동물복지 정책 방향에 스며들게 할 것”이라며 “물복지 향상을 위한 정책 발굴에 역량을 다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