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에 김영록 전 의원 내정

신임 농식품부 차관에 김현수 농식품부 차관보 임명

등록 : 2017.06.13 16:55:23   수정 : 2017.06.13 16:55:23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후보자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 후보자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후보자로 김영록 전 의원을 지명했다. 같은 날 신임 농식품부 차관에 김현수 차관보를 임명했다.

김영록 후보자는 전남 완도 출생으로 광주제일고를 졸업하고 1977년 행정고시 21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중앙과 지방을 오가며 행정경력을 쌓은 김 후보자는 전남 행정부지사를 거쳐 2008년 전남 해남완도진도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당시 무소속으로 출마해 민주당 후보를 누르는 기염을 토했다.

19대 총선에서 재선한 김 후보자는 지난 20대 총선에서는 낙선했지만, 문재인 후보 선대위 총무본부장을 맡아 대선승리에 기여했다.

청와대는 “김 후보자가 18대와 19대 국회에 걸쳐 국회 농림축산해양수산위원회 위원과 야당 간사를 역임하며 농림축산식품부의 조직과 업무에 대한 이해도가 높다”고 지명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고질적인 AI 및 구제역 문제, 쌀 수급, 가뭄 등 당면 현안을 슬기롭게 해결해 농축산업 경쟁력을 한층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김현수 신임 차관

김현수 신임 차관

한편 농림축산식품부 신임 차관으로는 김현수 차관보를 임명했다.

대구 출신으로 연세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김현수 차관은 제30회 행정고시로 공직에 입문했다.

세계무역기구 통상대책반 파견, 농림부 식량정책과장 등을 거쳐 대변인, 식품산업정책관, 농촌정책국장, 기획조정실장을 역임했다.

청와대는 “농축산 정책 전반에 대한 전문성과 이해도가 높다”며 “신중하고 치밀한 업무처리로 정평이 난 인사”라고 소개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로얄캐닌, 비숑프리제·프렌치불독 전용사료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