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산학 협의체, 꿀벌 질병 현장 연구수요 발굴 논의

검역본부, 꿀벌 질병 분야별 협의체 온라인 회의

등록 : 2020.09.10 10:51:53   수정 : 2020.09.10 10:51:56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꿀벌 질병 분야별 협의체 영상회의

농림축산검역본부가 꿀벌 질병의 현장 연구수요 발굴에 나선다. 검역본부는 4일 민·관·산·학 전문가가 참여하는 꿀별 질병 분야별 협의체를 가동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날 협의회에서는 꿀벌 질병 발생현황과 낭충봉아부패병 방역대책, 신규 연구과제를 논의했다.

협의체에는 벌꿀 생산자단체와 농장, 수의사, 산업체, 대학, 정부 측 전문가가 참여했다.

협의체는 현장에서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꿀벌의 대량 폐사와 낭충봉아부패병에 질병, 농약 중독, 기후 변화, 사양 관리 문제 등 다양한 원인을 제시했다.

그러면서 검역본부와 농촌진흥청에 낭충봉아부패병, 꿀벌응애감염증에 대한 체계적인 연구시스템을 구축하고 표준방역지침(SOP) 수립할 것을 촉구했다.

이와 함께 꿀벌 질병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컨설팅 사업과 신규과제 발굴 필요성을 강조했다.

윤순식 검역본부 세균질병과장은 “꿀벌 질병 분야별 협의체가 제기한 현장 애로사항을 검토해 제도에 반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