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D 영상 보며 직접 수술·초음파` 쓰리디메디비젼 VGTC 개관

노터스 송도사옥에 컨퍼런스∙Wet-Lab 설비 갖춰..온∙오프라인 수의 교육 플랫폼 다져

등록 : 2021.11.16 14:56:38   수정 : 2021.11.17 19:16:56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베터플릭스 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수의사 교육 컨텐츠를 공급해 온 쓰리디메디비젼이 오프라인 실습교육 시설까지 갖추며 교육 플랫폼을 확대했다.

쓰리디메디비젼은 본격적인 수의사 임상실습교육을 위한 ‘VGTC(Veterflix Global Training Center)’를 설립했다.

3D 영상을 보면서 직접 수술을 집도하거나 초음파 검사를 해볼 수 있도록, 실시간 3D 중계장비를 포함한 Wet-lab 시설을 갖췄다.

쓰리디메디비젼 VGTC
3D 촬영·생중계가 가능한 수술장비와 실습 인프라를 갖췄다.

집도의 시야를 실시간으로 보며 수술 실습

노터스와 협력으로 Wet-Lab 카데바 공급 체계

쓰리디메디비젼 VGTC는 800㎡가 넘는 규모로 수술실, 실습실, 컨퍼런스홀 등 의료 현장과 유사한 환경을 조성했다.

수술∙실습실에는 첨단 수술장비와 함께 3D 영상 중계장비를 갖췄다. 최대 60명의 수강생들이 동시에 Wet-Lab을 진행할 수 있는 베드를 구비했다.

강연자가 수술 시범을 보이면 수강생들이 실시간 3D 영상으로 술야를 확인할 수 있다. 수강생들이 연자의 수술 시범을 확인하면서 집도 실습을 병행할 수 있는 구조다.

바로 옆에 위치한 컨퍼런스홀은 130명 규모다. 이론강의는 물론, 바로 옆 실습실에서 진행되는 수술을 3D 영상으로 생중계할 수도 있다.

수의사가 임상실습교육을 받기 어려운 이유 중 하나는 실습대상인 카데바를 구하기 어렵다는데 있다. 정식 실험견의 가격은 150만원 이상을 상회하는데다, 환자 사체 기증 등 다른 방법도 여의치 않기 때문이다.

쓰리디메디비젼은 비임상 CRO 노터스와의 협력체계를 통해 이 같은 한계를 극복할 계획이다. 노터스가 실시하는 비임상시험과 연계해 임상실습용 실험동물을 확보하는 형태다.

노터스는 앞서 쓰리디메디비젼의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했다. VGTC도 노터스 송도사옥 4층에 자리하고 있다.

쓰리디메디비젼 관계자는 “VGTC는 3D 교육 콘텐츠 제작과 온∙오프라인 첨단 교육, 실험동물 공급까지 종합 인프라를 구축했다”며 “의료 교육에 최적화된 토탈 솔루션을 통해 전문가들이 최신 기술과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글로벌 수준의 환경을 제공하겠다”고 설명했다.

VGTC는 ▲3D 영상을 활용한 라이브 서저리 교육 ▲일대일∙일대다 실습교육인 핸즈온 코스 ▲기업∙학회∙협회 등이 주최하는 세미나∙컨퍼런스 솔루션 제공 ▲웨비나와 실습을 함께 운영하는 온∙오프라인 결합 교육 등 4개 사업을 핵심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일반외과, 정형외과 수술은 물론 초음파 실습까지도 VGTC에서 실시할 수 있다. 쓰리디메디비젼은 올해 말까지 첫 실습교육 프로그램을 개설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인 정규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컨퍼런스홀에서도 이론강연과 실습 생중계를 진행할 수 있다.

메타에듀버스’ 비대면 실습교육 컨텐츠 확대..코스닥 상장·해외시장 공략

쓰리디메디비젼 측은 “VGTC 오픈을 시작으로 시공간 제약을 넘어 효과적 교육이 가능한 ‘메타에듀버스’ 사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아직까지 비대면 교육 대부분이 일방향의 동영상 시청에 그치고 있지만, 향후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수의료 과정 전반을 익힐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하겠다는 것이다.

쓰리디메디비젼이 확충하고 있는 3D영상 교육 컨텐츠가 향후 VR 기반 서비스에 적합하다는 점도 강조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미 수의해부학 실습을 3D영상 콘텐츠로 제작해 국내 수의과대학에 공급하고 있다. 향후 해외 진출도 본격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쓰리디메디비젼은 누적투자금액 1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해 성공해 내년 코스닥 상장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코로나 비대면 기조로 각광받고 있는 글로벌 에듀테크 시장이 2025년 400조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해외공략에도 나서고 있다. 이미 베터플릭스의 강연 콘텐츠 일부가 미국수의학이사회로부터 연수교육 승인을 받아 제공되고 있다.

김기진 대표이사는 “코로나는 교육 분야뿐 아니라 교육 방식에도 큰 변화를 가져왔다”며 “영상 교육이 일상으로 파고들며 메타버스 학습 플랫폼도 자연스럽게 주목받고 있다”고 진단했다.

김 대표는 “쓰리디메디비젼은 국내외 다양한 교육기관과 협업을 통해 실습까지 가능한 메타에듀버스 플랫폼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