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병택 충북대 교수, 제26회 농림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 농식품부장관상 수상


5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충북대학교 수의과대학 강병택 교수(사진)가 27일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6회 농림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에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강병택 교수는 반려동물 난치성 질병 진단·치료 기술개발 및 임상시험을 통해 반려동물 의료산업 기반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강 교수는 반려동물의 난치성 질병인 아토피 피부염과 뇌질환을 연구하며 최근 5년간 85편의 국제논문을 발표했다.

다수의 반려동물 질병 관련 국책과제에 참여하는 한편 국내 기업들과 반려동물용 의약품·의약외품 공동개발, 품목허가 관련 임상시험 업무를 수행해왔다. 동물용의약품 품목허가 5건, 상용화 2건의 실적을 거뒀다.

최근에는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 반려동물 전주기 산업화기술 개발사업을 통해 고양이 난치성 갑상선 질환 진단·치료용 동물용 의약품을 국내에서 최초로 개발하고 있다.

강병택 교수는 “실험실적 수준에 그치지 않고 실제 동물병원에서 사용할 수 있는 실용적인 진료기술 개발을 통해 반려동물이 질병의 고통에서 벗어날 수 있도록 하고, 동물용의약품·의료기기 상용화로 국내 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강병택 충북대 교수, 제26회 농림축산식품과학기술대상 농식품부장관상 수상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