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넬대 교수 임용 김선아 동물행동의학전문의, 경북대에서 강연

동물행동의학의 이해와 전문의 되는 방법 전달


9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학장 곽동미)이 15일(수) 오후 4시 경북대학교 IT대학 2호관에서 김선아 미국동물행동의학전문의(DACVB) 초청 강연을 개최했다.

미국 UC DAVIS 수의과대학에서 동물행동의학 전문의 과정을 마친 김선아 박사는 우리나라 수의사 중 최초로 미국동물행동의학전문의 자격을 취득했으며, 세계 최고 수의과대학 중 하나인 미국 코넬대학교 교수로 취임해 내년 2월부터 강의와 진료를 시작한다.

김선아 박사는 미국으로 떠나기 전 각종 컨퍼런스와 수의대에서 강연하며 한국 수의사·수의대생들에게 동물행동의학을 전파하기 위해 노력 중이다.

이날 강연에는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 학부생·대학원생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김선아 박사는 ‘동물행동의학의 이해와 전문의 되는 법’을 주제로 강의했다.

김선아 박사는 “한국뿐 아니라 세계 여러 나라에서 행동학적 문제를 보이는 강아지의 유병률이 70%를 넘는다”며 동물행동의학의 필요성과 자주 일어나는 행동문제를 소개했다.

특히, 동물행동학과 동물행동의학의 차이를 강조하며 “동물행동학은 교육이고, 동물행동의학은 의학이다. 교육이 불가능한 상태인 경우 약물 처방 등 의학적인 접근(동물행동의학)을 통해 교육이 가능한 상태로 만들고 난 후 교육이 이루어져야 한다”고 설명했다.

김선아 박사는 또한, 수의대 학생들이 스스로 공부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여러 자료를 소개하며 큰 호응을 받았다.

이날 강연에 참여한 이지섭 학생(본3)은 “동물행동학과 동물행동의학의 차이와 미국전문의가 될 수 있는 현실적인 방법을 알게 되어 좋았다”며 “많은 질문에 자세하게 대답해주시는 모습도 너무 인상 깊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박성재 기자 psj02099@naver.com

코넬대 교수 임용 김선아 동물행동의학전문의, 경북대에서 강연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