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영암 의심축, H5N8형 고병원성 AI 확진

등록 : 2015.10.22 15:49:46   수정 : 2015.10.22 15:49:46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18일 전남 영암에서 AI 의심증상을 보인 육용오리가 H5N8형 고병원성 AI로 확진됐다고 22일 밝혔다.

전남 축산위생사업소는 당시 해당 육용오리 농장에서 실시한 출하 전 검사에서 의심축이 확인되자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한 바 있다.

해당 농장에서 사육 중이던 오리 2만 7천수는 정밀검사 결과 확진에 앞서 지난 19일 예방적으로 살처분됐다.

당국은 “20일부터 해당 농장을 중심으로 방역대 설정, 이동통제, 거점소독시설 설치 등 고병원성 AI 발생에 준하는 방역조치를 실시해오고 있다”며 “추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한 역학관련 시설 통제, 빅데이터 기반 확산 위험도 분석 등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