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 줄기세포 치료 센터 개원


12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이 투석 치료, 인터벤션에 이어 줄기세포로 강점을 확대한다.

최근 줄기세포 치료 센터를 설립한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은 “다양한 만성질환과 난치성 질환에 줄기세포 치료를 접목해 환자의 삶의 질을 개선시키기 위한 지속적인 노력의 일환”이라고 도입 취지를 밝혔다.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은 다양한 난치성 질환 환자를 접하면서 줄기세포와 같은 새로운 치료법에 대한 필요성을 절감했지만 원내 공간 확보와 배양 기술 등 기술적인 어려움에 직면했다.

병원을 확장하면서 공간을 확보함에 따라 반려동물 줄기세포 전문기업인 ㈜벳스템솔루션과 업무협약을 맺고 설비와 기술이전을 진행했다.

줄기세포센터의 배양 기술 및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원내 배양 시스템을 자체적으로 완비해 실제 환자를 위한 줄기세포 치료를 시작했다.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 정상호 줄기세포센터장은 “병원의 강점인 투석과 줄기세포 치료를 병행하여 더 나은 신부전 치료 프로토콜을 적용할 것”이라면서 신부전 외에도 척추질환, 관절염과 같은 외과적 질환의 비수술적 치료와 다양한 자가면역성 질환 개선, 고양이에서 다발하는 만성구내염 등에 대한 치료 효과도 기대했다.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 측은 “줄기세포를 비롯한 첨단재생의료를 적극 도입해 보다 많은 환자를 개선시키고 보호자 만족도를 증진하는 것이 목표다. 정확한 진단을 기초로 환자맞춤형 치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병원의 변화에 관심과 호응을 당부했다.

스마트동물병원 신사본원, 줄기세포 치료 센터 개원

Loading...
파일 업로드 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