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다이렉트 반려묘보험 `애니펫` 출시

만8세까지 신규 가입 후 만기 재가입으로 최대 만20세까지..비뇨기질환은 특약 보장

등록 : 2019.10.07 15:54:55   수정 : 2019.10.07 15:54:55 데일리벳 관리자

191007 anypet

삼성화재가 다이렉트 반려묘보험 ‘애니펫’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롯데손보, 메리츠화재와 더불어 고양이 펫보험도 3종으로 늘어나게 됐다.

애니펫은 반려묘의 입·통원의료비와 수술비, 사망위로금 등을 보장하는 보험으로 1년 단위로 가입할 수 있다.

생후 60일령 이후부터 만8세까지만 신규 가입할 수 있지만, 만기 후 재가입을 통해 만20세까지 갱신할 수 있다.

자기부담금 설정 여부나 1회 보장한도, 보장금액 비율을 선택함에 따라 납입보험료가 달라지는 등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상해나 질병으로 인한 입·통원의료비는 각각 연간 20회 한도로 보장된다. 자기부담금을 제외한 병원비의 50%를 보장하는 실속형(1일 10만원 한도)과 70%를 보장하는 안심형(1일 15만원 한도)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수술은 연간 2회까지 보장대상이다. 수술도 50% 보장 실속형(1회당 100만원 한도)과 70% 보장 안심형(1회당 150만원 한도) 중에 고를 수 있다.

요도결석 수술 등 비뇨기질환 치료는 별도 특약에 가입해야만 보장된다.

선천적인 질환이나 백신 미접종으로 인해 발생한 질환, 중성화수술, 성형 목적의 시술 등도 보장대상에서 제외된다.

상품 구성에 따라 다르지만 월 보험료는 통상 2~4만원대로 책정된다. 삼성화재는 “반려묘의 종류나 성별에 따른 보험료 차이는 없다”고 설명했다.

반려묘보험 ‘애니펫’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화재 다이렉트 홈페이지(바로가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퓨리나 뉴로케어 처방식, 반려견 뇌전증·치매 개선 도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