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스템, 독일 헤라우스와 골관절염 줄기세포 치료제 공동개발

비임상·임상시험, 치료제 개발 공동 추진

등록 : 2017.09.07 18:37:23   수정 : 2017.09.07 22:38:44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170907 kangstem

줄기세포치료제 연구기업 강스템바이오텍이 독일 헤라우스 메디컬과 골관절염 줄기세포 치료제 공동개발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독일에 본사를 둔 세계적인 테크놀러지 기업 헤라우스 그룹은 자사 글로벌 헬스케어 사업을 담당하는 헤라우스 메디컬을 통해 의료업계 진출을 타진하고 있다.

양사는 강스템바이오텍이 보유한 제대혈 줄기세포 기술을 활용해 골관절염 치료제 개발에 나선다. 비임상 및 국내 임상 1/2a상 시험을 진행하면서 치료제 개발비용을 분담할 방침이다.

강스템바이오텍은 임상 결과에 따라 헤라우스 메디컬에 라이선스 아웃을 진행하는 한편, 한국을 필두로 아시아 시장 공동 진출을 모색한다.

강스템바이오텍 관계자는 “고령화, 생활습관 서구화 등으로 국내 골관절염 시장은 커지고 있지만 근본적인 치료제가 없다”며 “줄기세포의 연골 분화 및 재생을 촉진하는 물질을 적용함으로써 복잡한 치료 없이도 사용이 간편한 치료제 개발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퓨리나 프로플랜 처방식 신제품 `피부·결석·소화기·비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