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럼피스킨병 백신과 동남아시아 발생 상황 : 김용주 박사


0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이름도 생소한 럼피스킨병이 최근 몇 년 동안 중국, 동남아, 러시아 등에서 첫 발생이 이어지면서 국내 유입 위험성이 증대되다가, 지난 금요일(2023.10.20.)에 국내 소 사육농가에서도 발생이 처음 확인됐다.

최근 국내에 유입되어 야생 멧돼지와 양돈농가에 큰 피해와 위협이 되는 아프리카돼지열병과는 다르게 예방백신이 개발되어 전 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는 점은 그나마 다행스럽다.

럼피스킨병에 대한 백신은 현재 약독화 생백신이 개발되어 동유럽, 아프리카, 아시아 등 발생 국가를 중심으로 사용되고 있고, 이외 sheep pox를 이용한 백신, 불활화 백신, 재조합 백신 등도 개발되거나 사용 중이지만, 유효성과 현장에서 검증된 역사를 배경으로 럼피스킨병 바이러스를 사용한 약독화 생백신이 대세이며, 세계동물보건기구(WOAH), FAO와 유럽연합 등에서도 이 종류의 백신 사용을 추천하고 있다.

럼피스킨병 예방을 위한 약독화 생백신은 1959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분리한 Neethling strain을 이용한 백신들이 주로 사용되고 있다.

남아프리카공화국 Onderstepoort 수의연구소에서 설립한 Onderstepoort Biological Products(OBP)에서 생산한 Lumpy skin disease 백신, 남아프리카공화국 민간회사 Design Biologix에서 생산하고 MSD에서 판매하고 있는 Lumpyvax 백신, 튀르키예 Vetal 사에서 생산하고 있는 Lumpyvac 백신이 Neethling strain을 사용하여 대량 생산되어 세계적으로 유통되고 있는 대표적인 백신들이다.

OBP와 MSD 백신은 유럽국가를 비롯해 전 세계적으로 사용되고 있으며, Vetal의 Lumpyvac 백신은 쿠웨이트, 이란 등 중동지역, 파키스탄, 방글라데시, 아제르바이잔 등 서아시아지역과 태국, 베트남, 캄보디아 등 동남아시아지역 국가들에서 사용되고 있다.

럼피스킨병 바이러스는 2015년 터키(튀르키예)를 통해 유럽 대륙에 도착하여 그리스 북동부에 유행했다. 2016년 봄에 다시 유행이 시작되어 남동부 유럽 국가 가운데 그리스, 알바니아, 불가리아, 코소보, 북마케도니아, 몬테네그로, 세르비아 등에서 발생했고, 유럽연합은 Neethling strain을 사용한 백신 접종을 결정했다. 대규모의 집중적인 백신 접종으로 2017년까지 이 지역에서 럼피스킨병 발생이 통제 가능한 수준으로 감소하여, Neethling strain을 사용한 백신 접종이 효과적인 방역수단인 것이 역사적으로 증명됐다.

남동부 유럽에서 발생했던 럼피스킨병은 2019년 중국, 방글라데시, 인도에서 첫 발생이 보고됐다. 2020년 7월에는 중국과 아주 가까운 타이완 금문도에서 발생이 확인됐으며, 이후에 중국도 2020년 6월부터 동부 지역에서 럼피스킨병이 발생하고 있다고 뒤늦게 보고하였다. 2020년 10월에 베트남, 11월에는 미얀마에서 럼피스킨병 발생이 확인됐으며, 2021년 3월에는 태국, 5월에 라오스, 캄보디아, 말레이시아에서도 첫 발생이 보고됐다. 2022년 2월에는 인도네시아, 3월에는 싱가포르에서도 첫 발생이 확인됐다.

각국의 보고에 의하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동남아지역에서의 발생은 8개국 1,352건으로, 태국에서는 야생동물 발생 6건과 농장 발생 655건, 말레이시아는 야생동물 발생 1건과 농장 발생 318건, 베트남에서는 전국에서 276건의 발생이 보고됐다.

럼피스킨병은 효과적인 방역수단으로 사용될 수 있는 백신이 개발되어 있지만,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신속한 신고와 진단이 이루어지고 이에 따른 차단방역 조치들이 빠르고 철저하게 이루어져야 한다.

어느 때보다 우리 농장과 동물에 대한 철저한 소독과 주의 깊은 관찰이 필요한 때이다. 아울러, 해외로부터 언제라도 새로운 질병이 들어올 수 있으므로 이에 대한 경각심도 늦추지 말아야 한다.

데일리벳 관리자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