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아시아수의치과포럼, 12월 10일 온라인 개최 `기본·중급 과정 초점`

구강검사·진단부터 치주치료·발치·근관치료 표준 조명


0
글자크기 설정
최대 작게
작게
보통
크게
최대 크게

한국수의치과협회가 오는 12월 10일 제8회 아시아수의치과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당초 대면 행사로 포럼을 계획했지만, 최근 코로나19가 재유행 조짐을 보이고 있다는 점을 감안해 온라인 학술행사로 변경했다.

수의치과협회는 “과거 수의치과는 수의사·보호자 모두 중요성을 알고는 있지만 세밀하게 다루기 어려운 진료과목이었다”면서 “한국 수의임상이 발전하면서 소동물 치과학도 눈부시게 발전했다. 이는 수의사와 보호자의 치과 진료에 대한 인식이 향상된 덕분”이라고 진단했다.

수의치과협회는 13년여간 수의사 대상 학술행사와 함께 보호자의 인식을 높일 수 있는 ‘반려동물 구강교실’을 꾸준히 개최해 왔다. 치과 진료의 필요성을 꾸준히 알려 진료 저변을 확대한 것이다.

이번 포럼은 치주 치료, 발치 등 치과 진료의 기본에 초점을 맞추면서 근관 치료, 보철까지 함께 조명한다. 수의대 교수진과 수의치과협회 임원진이 연자로 나선다.

코로나19 재유행으로 대면 실습이 불가능해졌지만, 상황이 개선되면 빠른 시일 내에 특별 실습 교육을 마련할 계획이다.

협회는 “수의치과학 연구 증거를 기반으로 올바르게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해왔고,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포럼 사전등록은 한국수의치과협회 홈페이지에서 접수할 수 있다. 공중방역수의사, 수의대 학부생에게는 참가비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데일리벳 관리자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