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의사 직업 만족도 `전체 5위`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재직자 직업 평가 상위 20위 발표

등록 : 2019.12.27 14:39:05   수정 : 2019.12.27 14:39:05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20191227job_satisfaction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이 ‘2017년~2019년 직업지표 조사’를 통해 재직자 자신이 평가한 상위 20위 직업을 발표했다. 이중 수의사는 전체 5위를 차지했다.

1위는 한의사였다(7점 만점에 약 5.3점).

개발원은 “한의사의 직업평가가 높은 것은 고학력 전문직이며, 고령화로 인한 수요 증가나 접근 가능성이 넓다는 점 등이 고려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그 뒤를 이어서 2위 일반 의사, 3위 약사와 한약사, 4위 전문 의사, 5위 수의사 순을 보였다.

개발원 측은 “상위 5개 모두 의약 분야 직업이고, 치과의사(6위), 간호사(17위), 임상심리사(20위) 등 20위 내에 총 8개 직업이 의약분야였다”며 “이는 고령화 추세와 의료‧바이오 기술의 발전으로 향후 직업의 발전 가능성이 크게 전망되는 영향”이라고 분석했다.

응용 소프트웨어 개발자(8위), 가스·에너지 기술자 및 연구원(10위), 로봇공학 기술자 및 연구원(12위), 통신 및 방송송출 장비 기사(13위) 등도 자신의 직업에 대한 종합평가가 높은 편으로 조사됐다.

이외에도 항공기 조종사(7위), 변호사(9위), 관제사(11위), 변리사(14위), 세무사(15위), 손해 사정사(16위), 판사 및 검사(18위), 투자 및 신용 분석가(19위) 등도 20위 안에 이름을 올렸다.

박천수 한국직업능력개발원 선임연구위원은 “재직자의 평가가 좋은 직업에는 전통적인 인기 직업과 함께 4차 산업혁명을 대비하는 직업도 포함된 것이 특징이므로 현재는 물론 미래 변화를 보고 직업을 선택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한국직업능력개발원은 직업별 지표를 조사하고 분석하여 진로선택과 취업 지원을 위한 정책을 제안하기 위하여 지난 2006년부터 직업지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작업평가 설문은 학력, 전공, 자격증(면허), 외국어 능력, 업무 복잡성, 전문성, 융합성, 육체노동, 정신노동, 리더십, 창의성, 공감능력, 비판적 사고력, 근로시간, 일-가정 균형, 위험성, 쾌적성, 소득수준, 경력인정, 소득만족, 고용유지, 이직용이, 자영업 적합, 일자리 수 변화, 직업평판, 소명의식 등 총 41개 질문으로 구성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