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종계농장서 H5N6형 AI 검출‥충남·경북·세종 스탠드스틸

청솔 계열 소속..충남 첫 의심신고

등록 : 2018.02.05 11:21:48   수정 : 2018.02.05 11:21:48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농림축산식품부가 4일 의심신고를 접수한 충남 당진 종계농장에서 H5N6형 AI가 확인됐다고 밝혔다. 올겨울 들어 충남 가금농가에서 AI 의심신고가 접수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종계 2만 4천여수 규모의 해당 농가는 축산 계열화사업자 ‘청솔’ 소속이다. 3일부터 폐사체가 발생해 4일 100여마리가 폐사하자 관할 방역당국에 AI 의심신고를 접수했다.

충남 방역당국이 폐사체에 실시한 AI 간이키트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임에 따라 긴급방역조치가 개시됐다.

해당 종계농가와 반경 500m 이내의 농가에서 사육 중인 가금 19만여수를 살처분하는 한편, 같은 축주 소유의 가금 3만여수도 예방적으로 살처분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농식품부는 4일 오후 6시부터 24시간 동안 충남, 경북, 세종 및 청솔 소속 위탁농장과 관련 시설을 대상으로 일시이동중지명령을 발동했다. 국가동물방역통합시스템(KAHIS)에 등록된 농장 등 3만 1천개소가 대상이다.

같은 날 검역본부가 진행한 정밀검사에서 H5N6형 AI로 확인됨에 따라 고병원성일 가능성이 커졌다. 고병원성 여부는 이르면 오늘(2/5) 확진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청솔 계열 농가에 대한 AI 일제검사를 실시하며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점검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간] 개와 고양이를 위한 반려동물 영양학―왕태미 수의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