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축전염병 14종 국제 숙련도 평가 결과 `정확도 100%`

검역본부 서울지역본부, 평가 결과 공개

등록 : 2017.11.22 22:30:47   수정 : 2017.11.22 22:31:45 이학범 기자 dvmlee@dailyvet.co.kr

농림축산검역본부 서울지역본부(본부장 김도순)가 2017년 국제 검사기관이 주관하는 가축전염병 14종에 대한 검사능력 평가에서 정확도 100%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가축전염병 국제숙련도 평가는 국제 평가기관이 제공하는 시료를 검사하여 특이성, 반복성 및 실험실 내 일관성 등 모든 항목을 검증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즉, 시료를 얼마나 정확하고 일관적으로 검사하는 지 평가하는 것이다. 

이번에 검역본부 서울지역본부가 검사능력 평가를 받은 가축전염병 14종은 각각 말질병 5종, 소질병 3종, 돼지질병 4종, 조류 1종, 광견병이었다. 

평가는 OIE(세계동물보건기구) 광견병 표준실험실(ANSES, 프랑스)과 영국 동식물위생본부(APHA) 및 미국 국립수의연구소(NVSL) 등 세계적인 가축전염병 전문 평가기관이 주관했다.

농림축산검역본부 관계자는 “이번 평가결과로 농림축산검역본부(서울지역본부 전염병검사과)의 검사능력이 국제적 수준임을 인정받았고, 가축전염병 평가 및 동물검역의 신뢰성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검사능력 제고를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간] 동물은 전쟁에 어떻게 사용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