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원종계장 5년 연속 추백리·가금티푸스 청정

2014년 검역본부 검사 결과 전 농장 음성

등록 : 2015.03.05 07:17:34   수정 : 2015.03.04 21:18:31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전국 원종계장이 2010년 이후 추백리와 가금티푸스 청정상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농림축산검역본부는 “2014년 전국 원종계장에 대한 추백리 및 가금티푸스 검사 결과 전건 음성임을 확인했다”고 4일 밝혔다.

현재 전국 원종계장은 7개 업체가 15개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약 26만수를 사육하고 있다. 검역본부는 이 중 69개 계사에서 시료 2,410점을 검사했다.

검역본부는 ‘종계장 부화장 방역관리요령’에 따라 매년 추백리 및 가금티푸스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계사당 30수 이상의 120일령 이상 원종계를 검사 대상으로 지정했다. 원종계와 종계에 대하여 부화후 120일령부터 산란 개시 전에 검사하고 1년 이내에 추가검사를 실시했다.

검역본부 관계자는 “추백리와 가금티푸스는 난계대질병이기 때문에 원종계와 종계부터 철저히 관리해야 후대 산란계 및 육계에서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며 “원종계장의 청정유지를 위해 지속적인 모니터링 및 차단방역 관리를 더욱 철저히 함으로써 향후 국내 추백리 및 가금티푸스 근절을 위한 기반을 공고히 하겠다”고 밝혔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간] 실험동물의학:한국실험동물의학교수협의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