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개호 장관 `구제역 백신 국산화·오리 휴지기제` 현장 점검

등록 : 2018.10.15 13:51:21   수정 : 2018.10.15 13:51:21 윤상준 기자 ysj@dailyvet.co.kr

181015 HPAI1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특별방역대책기간을 맞아 현장 점검에 나섰다. 12일 농림축산검역본부 김천 본원의 구제역 백신연구센터와 충북 음성 오리농가를 잇따라 방문했다.

이개호 장관은 검역본부에서 “올 겨울 가축질병 확산 방지를 위해 농가부담을 최소화하면서도 다소 과하다 싶을 정도의 강력한 방역조치를 추진할 계획”이라며 구제역 백신 국산화 관련 연구를 차질없이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서 방문한 음성군 오리농가에서는 고병원성 AI 방역과 오리 휴지기제 추진 상황을 점검했다. 해당 농가는 올해 휴지기제를 신청, 현재 빈 상태다.

오리사육 밀집지역인 음성은 수차례 고병원성 AI가 반복되며 피해를 입은 바 있다. 겨울철 AI 발생위험지역의 오리사육을 일시 중단하는 ‘오리 휴지기제’를 선도적으로 제안한 지역이기도 하다.

이개호 장관은 “겨울철새가 본격적으로 도래하고 경남 창녕에서 H5형 항원(저병원성 확진)이 검출되는 등 AI 발생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며 고병원성 AI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차단방역과 의심축 조기 신고를 강조했다.

 
오피니언
화제의 신제품

[신제품] 해외 검증 동물전용 관절기능개선제 `안티놀` 한국 출시